안성의 독립운동 선열 316분의 숭고한 뜻 기리다!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추모 제례행사 열려

강상희 기자 승인 2020.11.19 15:28 | 최종 수정 2020.11.19 17:00 의견 0

안성3.1운동기념관에서 안성3.1독립운동선양회주최로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추모 제례행사가 열리고 있다

지난 17일 오전 11시 안성3.1운동기념관에서 안성3.1독립운동선양회(회장 조성열) 주최로 제81회 순국선열의 날 추모 제례행사가 열렸다.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지키며 안성3.1운동기념관 광장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김보라 안성시장, 이종우 광복회안성시지회장, 김장훈 경기동부보훈지청장, 유족 및 시민 등 80여명이 참석하여 독립운동의 역사를 기억하고, 선열들의 숭고한 뜻을 기렸다.

이어 안성 독립운동 선열들의 위패가 봉안된 광복사에서 전통방식으로 제례행사를 가졌다. 광복사에는 현재 경기도에서 가장 많은 안성지역 독립운동가 316분의 위패를 모시고 있다.

한편, 순국선열의 날 제례행사는 독립운동 선열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자 매년 개최되고 있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