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코로나19 백신접종 내달 2일부터 시작

- 관내 요양병원, 노인요양시설, 정신재활시설 등 대상으로 접종
- 고위험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중 65세 미만 부터

강상희 승인 2021.02.24 12:14 의견 0
안성시 보건소

안성시는 3월 2일부터 코로나19 빽신접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접종은 요양병원, 노인요양시설, 정신재활시설 입소자 및 종사자 중 65세 미만이 대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백신은 질병관리청의 결정에 따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으로 접종되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보관 및 이동이 간편하여 방문접종에 유리한 장점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는 먼저 관내 요양병원 8개소, 노인요양시설 34개소, 정신재활시설 3개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접종을 시작한다고 전했다.

요양병원의 경우 제조사에서 각 병원으로 백신을 직접 배송하여 자체접종하고, 노인요양시설 34개소와 정신재활시설 3개소는 계획에 따라 촉탁의 방문접종, 보건소 방문접종팀 파견, 보건소 내소 접종 등 3가지 방식으로 이루어 진다.

백신 접종은 대상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진행될 예정이며, 이를 위해 안성시보건소는 안성소방서 119구급대, 안성경찰서, 안성성모병원 응급실에 협조를 요청하여, 응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가 이루어지도록 조치하였다.

백신은 지정된 장소에서 일정 온도하에 철저하게 관리될 예정이며, 안전한 접종을 위해 관내 요양병원, 위탁의료기관, 보건소 의료진은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 교육을 이수한 상태이다.

이번 접종 대상자는 개인 및 보호자의 동의하에 1,500여명이 선정되었으며 미동의한 대상은 가장 후순위로 접종될 예정이다. 이후에는 3월 중으로 코로나19 환자 치료병원 종사자, 119구급대 및 보건소 등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 병원급 고위험의료기관 보건의료인이 접종될 예정이며 백신의 종류 및 수급 현황에 따라 대상자 선정 및 일정이 변경될 수 있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