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죽면 남녀 새마을지도자, 면 소재지 일원 환경정화 활동 펼쳐

정찬영 기자 승인 2022.05.12 11:52 의견 0
삼죽면 새마을지도자 환경정화 현장

안성시 삼죽면 각 마을 남녀 새마을지도자들은 30여 명은 지난 11일 삼죽면 소재지 및 시가지 일원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이날 활동에 참여한 새마을지도자들은 삼죽초등학교 주변 및 주요 도로 등 면 소재지와 시가지 곳곳에 버려진 생활폐기물들을 수거하느라 구슬땀을 흘렸다.

행사를 주관한 심경섭 새마을지도자회장과 이재순 새마을부녀회장은 “오늘 환경정화 활동에 적극 참여해주신 회원 여러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이러한 활동을 한 번에 그치지 않고 꾸준히 펼쳐나가 깨끗한 삼죽면, 살기 좋은 삼죽면을 만드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진관 삼죽면장은 “우리가 사는 마을의 깨끗한 환경은 주민들의 손으로 지킬 수 있는 것”이라며, “농번기에 모내기 등 바쁘신 중에도 깨끗하고 살기 좋은 우리 고장을 만들기 위해 귀한 시간 내주신 남녀 새마을지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