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농업기술센터, 토양현장진단 서비스 확대 운영

토양현장진단 서비스 확대 운영 실시

정찬영 기자 승인 2022.09.02 13:38 의견 0
현장진단장비 점검 및 운영방법 실습교육


안성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 31일 농업인들의 현장애로사항을 신속하게 해결하기 위해 지역 농업인상담소를 대상으로 현장진단장비 점검 및 운영방법 실습교육을 추진했다.

이번 교육에서는 올해 상반기에 「안전농산물 생산기반 새 기술 시범」으로 추진한 현장진단 장비 5세트를 공도, 보개, 금광, 원곡, 일죽 농업인상담소에 추가 지원해 안성시 모든 읍․면․동 농업인상담소가 장비를 보유하게 됐으며, 지역 농업인상담소에서는 현장방문 및 농가 교육을 더욱 확대 운영할 수 있게 됐다.

토양현장진단은 토양의 산도(pH), 전기전도도(EC), 산화환원전위(Eh), 질소, 인산, 칼륨 등을 현장에서 즉시 진단해 토양의 상태 및 양분의 균형 상태를 단시간에 확인할 수 있는 기술이다.

희망하는 농가는 가까운 읍․면․동 농업인상담소로 신청하면 현장에 찾아가는 토양현장진단 서비스 진단을 받을 수 있으며, 보다 자세한 검사를 필요로 하는 농가에선 기존과 같이 농업기술센터 친환경농업관리실로 의뢰하면 된다.

조정주 안성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업인들의 애로사항 해결 및 신속한 현장진단을 위해 주기적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토양현장진단 서비스를 확대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건전한 토양 및 농가의 소득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안성시농업기술센터 친환경기술과 첨단농업팀 및 읍․면․동 농업인상담소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