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공공배달앱 '배달 특급' 활성화 추친

김시윤 기자 승인 2023.01.17 12:45 의견 0
경기도 공공 배달 앱 배달 특급 (사진= 평택시 제공)


평택시는 소상공인과 소비자의 배달 앱 비용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경기도 공공 배달 앱 ‘배달 특급’ 활성화를 적극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외식업에 종사하는 소상공인을 위한 공공 배달 플랫폼은 광고비가 없고, 중개 수수료는 1%로 저렴해 배달 특급 이용 가맹점은 기존 배달앱보다 비용을 줄일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시는 유일한 지역화폐 결제를 할 수 있어 평택 사랑 카드 결제 시 5%의 할인쿠폰이 제공되고, 충전 인센티브 10%를 포함하면 이용자는 실질적으로 15% 할인 혜택을 받는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시는 배달 특급 활성화를 위해 1월 중순부터 배달비 할인 쿠폰 지급, 다양한 이벤트와 홍보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물가 상승 등으로 소비자, 소상공인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배달 특급이 활성화되어 소상공인들에게 많은 도음이 되길 바란다”라며 “시민들께서도 배달 특급을 많이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21년 5월부터 배달 특급 서비스를 시작하여 지난해 12월 기준 이용하는 시민은 3만 4,000여 명, 등록된 가맹점은 2,970개로 누적 매출액은 100억 원을 돌파했다.

저작권자 ⓒ데일리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