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 ‘이웃분쟁 주민자율화해조정인’과의 간담회 실시

유대성 승인 2019.10.27 15:07 의견 0
▶유승영의원이 이웃분쟁 주민자율화해조정인과의 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한국데일리= 유대성 기자] 평택시의회(의장 권영화), 유승영 의원은 지난 24일 평택 YMCA에서 갈등관리 및 마을 공동체 회복을 위한 이웃분쟁 주민자율화해조정인과의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원, 이웃분쟁 주민자율화해조정인 양성과정 수료자, 평택 YMCA, 관계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주민 간 첨예한 갈등을 사전에 예방하고 대화와 타협을 통해 주민 스스로 갈등을 해결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으며 이를 위해 갈등 화해 조정 도우미 역할을 할 수 있는 전문화된 교육, 전반적인 마을 공동체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전문센터 설립 및 프로그램 지원, 읍면동별 주민자율조정 네트워크 구축 등이 필요하다고 의견을 교환했다.

 유승영 의원은 “갈등 당사자들의 관계를 단절시키지 않고 문제를 풀어가는 방안을 통해 주민 간 단절 된 관계가 회복돼야 공동체가 살고 나아가 지역사회가 건강해진다”며 “시민이 직접 현장에서 참여해 풀어가는 방식으로 지역 갈등을 해결해 나갈 수 있도록 민·관 협업을 통해 시스템을 갖춰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는 작년 7월부터 주민들을 대상으로 이웃 간 분쟁을 주민 스스로 해결해 나가는 ‘이웃분쟁 주민자율화해조정인’ 양성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위 과정은 주민분쟁 자율조정기구 사례, 대화설득법, 조정노하우 등의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