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생활수급 홀몸어르신‘더 어려운 이웃에게’재난기본소득 기부

정성우 기자 승인 2020.04.24 13:02 의견 0

기탁금 20만원

 

지난 23일 원천동에 거주하고 있는 기초생활수급 홀몸어르신이 코로나19로 인해 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써달라며 수원시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20만원을 기탁했다.

6.25때 가족들과 헤어진 후 생계를 위해 궂은일도 마다않고 고생해온 어르신은 현재도 돌봐주는 자녀없이 홀로 생활하며 70세가 넘는 고령으로 근로활동을 할 수 없어 정부지원금으로 어려운 생활을 하고 있다.

어르신은“TV에서 나보다 더 어려운 노인들이 많이 나오는 것을 보았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힘들어 하고 있는 사람들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 내가 받을 재난기본소득을 기부하여 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며 현금 20만원을 기부했다.

최대우 원천동장은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생각하고 선뜻 기부해주신 어르신의 마음에 감동했다. 정말 감사드린다. 꼭 필요한 분들에게 소중하게 쓰일 수 있도록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