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교2동 통장협의회, 재난기본소득 ‘십시일반 모아’기부

강한별 기자 승인 2020.04.24 13:03 의견 0

광교2동 통장협의회 회원들이 50만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하고 있다

 

영통구 광교2동 통장협의회는 지난 23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재난기본소득을 기부하는 ‘재난기본소득 착한기부’릴레이에 동참했다.

이날 광교2동 통장협의회 회원들은 생애 첫 재난기본소득을 십시일반 모아 50만원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허용문 협의회장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에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힘든 때일수록 이웃을 돌아보고 함께 나누는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상훈 광교2동장은 “모두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지만 착한기부에 앞장서 주셔서 감사드린다. 많은 이웃들이 기부 릴레이에 동참하여 코로나19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