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음악유랑> 한국근현대음악관 소리홀 공연

경기도 관광명소 10곳에서 뮤지션 100팀 공연 개최

정찬영 기자 승인 2022.09.06 11:28 의견 0
2022 음악유랑 한국근현대음악관 소리홀 공연


평택시(시장 정장선)와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민세희)은 오는 17일 평택호 소재 한국근현대음악관에서 <2022 음악유랑> 공연이 진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음악유랑 공연에는 이용준, 덕호씨, 제이리위드, 메노모소, 애즈무드, 틸더, 헤이즈문, 리스트리오, 신설희, 희야 등 총 10팀의 뮤지션이 참여한다. 밴드, 록, 재즈피아니스트, 퓨전재즈, 싱어송라이터 등 여러 장르의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음악유랑은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콘텐츠진흥원과 경기문화재단이 협약을 맺어 경기도 내 뮤지션들의 공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뮤지션 100팀을 선발하고 도내 관광명소 및 문화인프라 10곳을 선정해 뮤지션에게는 공연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제작 지원하고 아울러 선정된 관광명소도 함께 홍보하는 사업이다.

본 공연은 관광명소로 지정된 한국근현대음악관(소리홀)에서 공연이 진행된다. 물빛축제도 평택호 관광단지에서 16일~17일 기간에 개최되어 축제에 참여하는 시민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연은 9월 17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7시까지 2부로 구성되며 관람은 한국근현대음악관 누리집을 통해 사전접수를 받고 있으며, 공연은 무료이다.

저작권자 ⓒ한국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