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납세자 맞춤 서비스

누리집 리뉴얼을 통한 부동산 셀프등기 개시

김시윤 기자 승인 2023.01.03 11:26 의견 0
평택시청 전경 (사진= 평택시 제공)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어려운 경제 여건에도 불구하고 지방세 징수 목표액 달성은 물론, 납세자 맞춤형 세정 서비스에 앞장서 시민들에게 각종 편리한 세정 서비스를 실시, 일거양득 효과를 보고 있다고 전했다.

시는 올해 지방세 징수 목표액을 1조 5,085억으로 정하고, 납기 내 징수활동 강화, 현년도 체납 최소화 대책 실시, 세원 관리 철저 및 납세자 중심 세무행정 추진 등으로 지난달 1조 4,923억을 징수했으며, 2분기 자동차세 납부가 마감되는 올해 말에는 징수 목표액을 초과 달성할 것으로 예상했다.

최근에는 「부동산 셀프등기」의 유상, 증여, 상속 안내와 더불어 소유권 보존(신․증축) 항목을 추가하여 활용도를 높여 코로나19 이후 물가 상승으로 어려워진 경제 상황에서 시민들이 실질적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했다.

시 세정과장은 “이번 선택 등기 변경을 통해 시민들의 불편을 해결하고 미수령 고지서 재출력·일반우편 재발송 건수를 감소시켜 예산 절감을 기대한다”라며, “우리 시의 혁신적인 성장과 복지 등 늘어나는 재정 수요의 안정적 공급을 위한 지방세수 목표액 달성과 병행해 납세자 맞춤형 세정 서비스 제공으로 납세자의 편의와 권익 보호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데일리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